상단여백
HOME 문화 & 라이프 음악
소나무, 지친 대중에 ‘쓰리쾌’ 선물할까 (종합)소나무 “유쾌·상쾌·통쾌 콘셉트...신나고 즐거운 무대 선보일 것”
(사진=TS엔터테인먼트)

[한국정경신문=박나은 기자] 걸그룹 소나무가 소녀의 통통 튀는 매력을 고스란히 안고 컴백했다.

소나무는 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예스24 무브홀에서 진행된 첫 번째 싱글앨범 ‘나 너 좋아해?’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2017년을 첫 싱글앨범으로 시작하게 돼서 설렌다”면서 컴백 소감을 전했다.

9일 0시 공개된 타이틀곡 ‘나 너 좋아해?’는 중독성 넘치는 후렴구와 경쾌한 일렉트로닉 기타 사운드가 소나무만의 통통 튀는 매력을 표현해냈다.

멤버들은 ‘나 너 좋아해?’를 부르면서 드라마 속 캐릭터에 감정을 이입했다고 밝혔다. 소나무는 “평소에 드라마를 자주 보는 편이다. 매번 드라마마다 감정 이입을 자주 한다. 닿을 수 없는 그들의 느낌을 많이 담아내는 것 같다. 요즘에는 ‘구르미 그린 달빛’과 ‘도깨비’를 잘 챙겨보고 있다”면서 공유와 박보검 등을 언급하며 소녀의 해맑은 미소를 보이기도 했다.

(사진=TS엔터테인먼트)

마냥 소녀다운 모습을 보이던 멤버들은 걸그룹대전에 임하는 각오를 전하면서 당찬 매력도 드러냈다. “SES, 비, 신화 선배 등 대선배들도 컴백을 하는데 같은 무대에 선다는 게 영광”이라면서도 “저희만의 강력한 퍼포먼스와 흔들리지 않는 라이브가 무기이기 않을까 싶다. 이번엔 더 열심히 준비했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나 너 좋아해?’ 외에도 고정관념의 틀에서 벗어나 내 맘대로 당당하게 인생을 즐기라고 권유하는 ‘내 맘대로 해’와 사랑하는 여자의 심정을 동화 같은 멜로디에 담아낸 ‘오렌지 카푸치노’, 소녀의 사랑스러운 고백을 담은 ‘토크 어바웃 유’(Talk About U)까지 총 4곡이 담겼다.

소나무는 앨범의 전체 콘셉트에 대해 “유쾌, 상쾌, 통쾌 즉 ‘쓰리쾌’ 콘셉트를 선보일 것”이라며 “신나고 즐거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무대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멤버들은 ”믿고 듣는 소나무“라는 타이틀을 꼭 얻고 싶다는 말도 곁들였다.

마지막으로 이들은 “지쳐있는 분들에게 에너지를 드리고 싶다. 시국이 어려운데 우리 노래로 잠깐이나마 그 찝찝한 기분을 잊고, 힘을 내셨으면 좋겠다”고 남다른 각오를 다졌다.

소나무는 이날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앨범 활동에 돌입한다.

한국정경신문 박나은 기자  sunny258079@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정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경신문 구독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