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와 정의 정치종합
정갑윤 與 탈당 예고…'朴대통령 라인' 인적청산 '급물살' 타나4일 새누리당 탈당 의사 표명 "당 분열에 따른 위기 수습 위한 것"
새누리당의 대표적 친박계인 정갑윤 의원이 4일 탈당 의사를 밝혔다. (사진=포커스뉴스)

[한국정경신문=정현수 기자] 새누리당 친박계 핵심 의원인 정갑윤 전 국회부의장이 탈당 의사를 밝혔다.

4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정갑윤 의원은 이날 "당 분열에 따른 위기 수습을 위해 탈당하겠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로지 박근혜 정부의 성공을 위해 열심히 달려왔지만 당에 위기가 찾아오면서 중진으로서 책임을 져야 한다고 판단했다"는 이유에서다.

해당 보도에서 정갑윤 의원은 "당에 대한 보수 진영의 지지가 떨어지고 분열되는 상황에서 누군가 나서지 않는다면 당은 소멸할 수도 있다"고도 강조했다. 여기에 "당 위기를 빨리 수습하고 사회적으로 더 큰 문제인 조류인플루엔자(AI)나 초·중·고교 독감 사태 등을 해결하는 데 총력을 기울였으면 한다"고 바람을 전했다.

정갑윤 의원은 이르면 이날 중 자신의 행보를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친박 핵심 인사였던 정갑윤 의원의 탈당이 유력해지면서 친박계 핵심 의원이 줄줄이 탈당할 지에 대해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국정경신문 정현수 기자  crooner@nate.com <저작권자 © 한국정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경신문 구독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