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와 돈 IT·과학 포토 뉴스
차세대 갤럭시 S8 노트7 뛰어넘나...해외서 스펙 유출이어폰 단자 사라지고, UHD 슈퍼아롤레드 디스플레이 탑재

[한국정경신문=김충식 기자] 삼성전자의 새로운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S8이 베일을 벗고 있다. 모바일 전문 사이트에 유출된 갤럭시 S8은 이어폰 단자가 없어지고 화면의 픽셀이 1.5배 늘어 보다 선명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모바일 전문 사이트인 샘모바일(SamMobile)에는 삼성전자의 차세대 플래그쉽 스마트폰 갤럭시 S8(코드네임 Dream)의 정보가 실렸다. 

이 정보를 올린 네티즌은 갤럭시S8이 아이폰7처럼 3.5mm 이어폰 단자가 사라지는 대신 USB 타입-C포트가 그 역할을 대신한다고 주장했다.

갤럭시 S8에는 새로워진 QHD 슈퍼아롤레드 디스플레이가 탑재될 것으로 추정된다. QHD 슈퍼아몰레드 디스플레이는 기존 화면보다 737만2800 픽셀보다 1.5배 많은 115만9200 픽셀로 구성돼 보다 또렷한 화면출력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라고 이 네티즌은 밝혔다.

갤럭시 S8의 화면 크기는 4.7, 5.1, 5.2, 5.5, 6.2인치 등으로 다양한 얘기가 나오고 있다. 모두 화면 양쪽이 곡면으로 처리된 '엣지'로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화면의 해상도는 QHD급보다 한 단계 위인 UHD급이 될 것으로도 예측된다.

갤럭시 S8에는 폐기 처분된 갤럭시 노트7에 적용됐던 홍채인식과 800만 화소 전면카메라가 담길 것이라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아이폰 S7과 같이 물리적 홈 버튼을 없애고 지문인식 홈버튼으로 바뀔 것이라는 소문도 나오고 있다.

이들 정보를 유출한 네티즌은 삼성전자가 갤럭시 S8 몸체에 사용할 새로운 소재를 최근 이스라엘과 독일에서 납품받았다고 소개했다. 그러나 아몰레드 디스플레이인 셀비아 프로젝트 제품은 부품 공급량과 단가 문제로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태를 확인했다고 이 네티즌은 주장했다. 

한국정경신문 김충식 기자  kcsnews@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정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충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경신문 구독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